매물등록 매물관리 고객센터 전체메뉴보기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아내가 바람을 피우고 있습니다. [518] 등록일 : 19.07.17 (수) 01:44 | 조회:147,104 | 추천:1,350
닉네임 : 너여도으
가입일 : 2017/06/03
최종방문 : 2019/07/17
작성글 : 1
댓글수 : 4
드림카는? 미기재
회원계급 : 육군 병장
랭킹순위 : 40,426
보유마력 : 864 마력
오늘랭킹 : 전체순위 -    방문순위 -    게시글순위 -    댓글순위 -
다음 진급(하사 1호봉)까지 137마력 남았습니다.  

심장이 두근거리고 손이떨립니다.


안녕하세요 항상 눈팅만 하다가 처음으로 글을 남깁니다.


아내는 저 하나 때문에 결혼 후 타지방으로 왔고,


아이도 어느정도 자라서 취직하고 싶다기에 


2-3개월전 제가 재직중인 회사의 하청업체에 취직 시켜주었습니다.


워낙 사교성이 좋아 술마시러간다, 밥먹으로간다, 운동하러간다 등등의 외출시


지방에서 혼자 얼마나 심심했을까 하는 생각에 항상 흔쾌히 허락해줬습니다.


아이는 제가 돌보고 재우면 귀가를 하더군요...


어느날 차를 타고 가는중 와이프의 핸드폰이 차량 거치대에 거치되어 있었고


무슨 카톡이 하나 왔는데 황급히 숨기더군요...


아무리 둔하지만 그때 뭔가 촉이 이상했습니다. 


서로의 핸드폰은 단 한번도 본적이 없기에 어찌저찌 그날은 넘어갔습니다.


그리고 오늘 음악을 틀어놓고 잠들었길래 음악을 꺼줄려고 핸드폰을 켰다가


카톡을 보고 말았습니다.


볼려고 본것은 아니고 카톡방이 안닫혀 있더군요...


보고싶다, 사랑한다, 등등의 차마 보기 싫은 단어들은 모두 그안에 있었습니다.


우리 아이부터 시작해서 머릿속에 오만가지의 생각이 뒤엉키더군요...


심장이 두근거리고 손이 부들부들 거리길래 나가서 담배 2개피를 태우고 왔습니다.


일단 그남자와의 카톡 내용을 모두 제 핸드폰으로 찍었습니다.


그리고 카톡 내용에 나오는 어디 가자라는곳의 그곳...


모텔일까? 설마 아니겠지하고는


이쪽 지방의 지리를 잘 모르기에 뭔가 검색했을거 같다는 생각에


그녀의 T맵 어플을 실행합니다.


아... 바라지 않던 최악은 항상 맞더군요


버젓이 X무인텔. 그리고 네이버에 지번으로 검색하면 나오는 무인텔 지번주소가 


T맵에 검색이 되어있었습니다.(이것도 제 핸드폰으로 찍어뒀습니다.)


항상 눈팅만 해왔지만 여러 형님들의 말씀을 새겨 들었습니다.


사람은 고쳐쓰는게 아니라고...


용서는 하지 않을생각입니다.


가장 크게 걱정되는 부분은 우리 아이입니다.


부모 잘못만나서 불쌍한 녀석... 한없이 미안할 따름입니다.


저는 이제 어떻게 해야할까요? 변호사를 선임하고 양쪽에 민사소송을 진행하는게


제가 할 수 있는 최고의 복수 일까요?


항상 일 집 일 집만 하면서 지내왔던 제 삶이 너무 후회가 됩니다.


뭘 어떻게 해야 할 지 아무런 생각이 들지 않습니다.


좋은 조언 충고를 구하고자 글을 남깁니다.


처음 쓰는 글인데 좋은글이 아니여서 죄송합니다.


그리고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너여도으님의 다른글보기

깨끗한 게시판 문화를 위해 음란광고, 화상채팅 등 불법 광고를 꼭! 신고해 주세요.
본 게시글이 고객님의 저작권이나 명예훼손 또는 권리를 침해했다면 게시중단 요청서를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속보] 대인배 조국, 더 많이 꾸짖어 달라..
2 인천횟집 너클맨 사장 봐라. 고소했다고?
3 제주도 카니발 기사
4 조국 딸 논문 어렵다는 서울대교수
5 한일 우호에 대한 대마도의 대답
6 中 팬들 "윤균상 보이콧 하겠다"
7 ABC마트 근황
8 한강 토막살인범 정체
9 이용마 기자 빈소.jpg
10 마트에서 못 보던 제품이 보이면 뒷면을 보자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제주 카니발 가해자 지금까지 털린 신상 정리.txt
2 카니발 폭행남 좆됨
3 현상수배글올린사람입니다 카니발 차주 눈팅하고 있으리라 본다 읽어봐라
4 [속보] 주말 홋카이도 행 여객기 승객 수 현황.. 거참...
5 영화배우박성웅 이사람 혼나야겠네요
6 제주카니발사건 피해자 분께. 그리고 보배드림 형님들께
7 대전 용전동 40대운전자 70대 할아버지무차별 폭행(분노주의)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인재채용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고객센터   사이트맵
주 소 : 서울 양천구 목동동로 233-1 드림타워 11,12층
사업자등록번호 : 105-87-59321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3-서울양천-0470호
대 표 이 사 : 김보배  |  개인정보관리자 : 이은호(privacy@bobaedream.co.kr)
대 표 전 화 : 02-784-2329  |  대 표 팩 스 : 02-6499-2329  |  이 메 일 :bobaedream@bobaedream.co.kr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