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물등록 매물관리 고객센터 전체메뉴보기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추추가) 안녕하세요. 두 아이를 잃은 아빠입니다. [745] 등록일 : 21.10.22 (금) 19:47 | 조회:125,852 | 추천:3,068
닉네임 : 사랑해준호야
가입일 : 2021/09/13
최종방문 : 2021/11/30
작성글 : 17
댓글수 : 8
드림카는? 미기재
회원계급 : 육군 소위 1호봉
보유마력 : 8,820 마력
오늘랭킹 : 전체순위 -    방문순위 -    게시글순위 -    댓글순위 -
다음 진급(소위 2호봉)까지 581마력 남았습니다.  

 

21.10.29 현재. 17만 5천명.

보배님들 덕분에 17만 5천명의 분들이 참여해주셨습니다

도움주셔서 감사합니다.


가해자들은 지금 피해자인 유가족에게 미안하다는 문자 하나 전화 한 통 없습니다.

받아줄 마음도 없지만, 끝까지 서로를 탓하는 모습만 보여주고,
경찰 부실수사 관련 감찰도 진행중인데 어떻게 수사했고 의아했는지 질문지를 줬을 뿐 

제대로 감찰이 진행되고 있는지 의문입니다. 담당 수사관은 유가족에게 사과 한마디도 하지 않았습니다.

누구도 믿을 수 없는 상황에서 보배님들께서 끝까지 도와주십시오.


국민청원이 일주일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끝까지 마음 놓을 수 없어 부탁드립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601615?navigation=best


 

(현재 17만 5천명 참여. 11/5일 오후까지 종료)

-----------------------------------------------------------------------------------------------------------

안녕하세요. 보배드림 여러분.
8월 한달동안 생때같은 제 두 자식을 잃은 아빠입니다. 아내를 3년 전에 떠나보냈으니 3명의 가족이 지금 없네요..


제가 자꾸 게시글을 올립니다. 우리 애들 이야기 좀 들어달라고 많은 분들을 참 피곤하게 합니다..

오늘 경찰청을 다녀왔거든요.

부실수사 한 거 감찰한다는데 경찰은 팔이 안으로 굽진 않을까 싶어서. 제발 좀 잘 봐달라고

감찰 좀 잘해달라고. 그동안 서산경찰서에서 어떻게 했는지 다 얘기하러 다녀왔습니다.

경찰청에선 경찰서가 유가족에게 어떻게 대하고 수사했는지 조서를 좀 쓰고 싶다고 하네요..

 

그러면서 생각난건. 경찰을 믿을 수 없다. 내 아들 수사 처음부터 잘했으면 내 딸까지는 안 보냈겠다.

이가 갈리고 화가 나서 견딜수가 없습니다.

청원도 보고 있다네요.

그래서 더 20만 하고 싶더라구요. 또 흐지부지 될 것 같아 두렵거든요.

 

그냥 또 지나갈지 모르는데.. 화력이 많이 필요하다보니 보배드림에 또 글을 씁니다.

제발 도와주시면 안될까요. 15일밖에 안 남았습니다..

부실수사만 안하고 처음부터 입건하고 제3의 인물 처음부터 조사 했으면, 내 딸 자료만 찾다가 이렇게 아프게 안 갔습니다

 

집에 있으면 애들생각만 나서 힘들고 매일 하루를 술로 연명합니다.
아침에 일어나면 또 생각나고 이게 매일 반복되서 미치겠습니다.
그래도 내 남은 첫째딸이 있어 견뎌보려고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보배님들 부탁드립니다. 중복동의(카카오 네이버 페이스북 트위터 등) 가능하구요. 기존 청원말고 새로 쓴 청원이거든요.
오늘 제 아들이 훈련소에서 쓴 편지 보는데 그냥 눈물만 납니다...감사합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601615?navigation=best

(카카오 네이버 페이스북 트위터 등)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사랑해준호야님의 다른글보기

깨끗한 게시판 문화를 위해 음란광고, 화상채팅 등 불법 광고를 꼭! 신고해 주세요.
본 게시글이 고객님의 저작권이나 명예훼손 또는 권리를 침해했다면 게시중단 요청서를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인천 오미크론 교회
2 속보->이준석 버르장머리 고치겟다
3 중국에 살아 있는 제갈공명의 후손
4 올해 40살 입니다
5 ● 유머) 뜻밖의 시리즈~ㅋㅋㅋ♡ (속편4)
6 20년 운전 하면서 본 최고의 운전실력.
7 어느 여배우가 회식자리에서 절대 하지 않는 행동
8 (빡침주의) 중국인들의 인성
9 소개팅 10분 늦은 여자 까버린 상남자
10 몽골 여학생 집단 폭행, 영상 유출시킨 여중생들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배동성 전처와 딸 근황
2 (속보) 오미크론 확대사진 충격
3 저는 말기암환자입니다. 제 남편과 불륜중인 상간녀의 실체를 폭로합니다.
4 정신나간 애엄마
5 망신 좀 주게!!!!!! 베스트 부탁드려요!!!
6 할머니 무릎꿇린 이대 ㅍㄷ헤어 근황
7 요즘 다문화가정 근황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인재채용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고객센터   사이트맵
주 소 : (07995) 서울 양천구 목동동로 233-1 드림타워 11, 12층
사업자등록번호 : 105-87-59321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3-서울양천-0470호
대 표 이 사 : 김보배  |  개인정보관리자 : 이은호(privacy@bobaedream.co.kr)
대 표 전 화 : 02-784-2329  |  대 표 팩 스 : 02-6499-2329  |  이 메 일 :bobaedream@bobaedream.co.kr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