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물등록 매물관리 고객센터 전체메뉴보기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잃어버린 고환을 찾아서 .. [420] 등록일 : 24.05.16 (목) 20:59 | 조회:165,612 | 추천:2,819
닉네임 : 포터의R은불패신화
가입일 : 2017/11/25
최종방문 : 2024/06/11
작성글 : 28
댓글수 : 155
드림카는? 미기재
회원계급 : 육군 소위 3호봉
보유마력 : 10,680 마력
오늘랭킹 : 전체순위 -    방문순위 -    게시글순위 -    댓글순위 -
다음 진급(중위 1호봉)까지 721마력 남았습니다.  

https://www.bobaedream.co.kr/view?code=freeb&No=3080331

저번글내용!

 

안녕하세요 형님들 보름전 부랄 두짝이 어쩌구 글 쓴 불패포터입니다 ^^

 

 

그저 위로 받고 싶은 마음에 쓴 글이

이렇게 엄청나게 이슈가 될 지 몰랐습니다 .. 

엄청 친한 소꿉친구들 몇 명, 그리고 가족들이 알고 

주변 가까운 사람들은 모르는데 

얼굴 한번 안 본 분들은 다 알고 있네요 ㅋㅋ ..

 

오늘 대학병원 다녀왔어요.

결과적으론 찾았습니다만 .. 

정상 남자 크기의 백분의 일정도 된답니다 ..

기능 상실은 여전하구요 ..  대학병원 장비가 좋긴 좋네요!

일반 병원에선 못  찾던걸 .. 초음파에 쩜 하나 찍혀있는걸 찾아내시네요~

다음은 호르몬 검사와 염색체 검사가 남아있어요!

 

 

남성호르몬이 현저히 부족해 

남들보다 근력 체력 성욕 모든게 부족했는데 ..

저는 그냥 잘 달려있으니 .. 그리고 남들한테 너 성욕 쌤?

하고 물을수도없으니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가 한달 정도 일찍 나와서 인큐베이터에 있었다고도 말씀드렸는데

아마 그쪽이 덜 성장했는데 일찍 나와버려서 그럴수도 있다고 하셨습니다.

정확한 원인은 찾지 못했습니다. 왜 남들보다 알 크기가 현저히 작은가 ..

 

기능 상실에 있어서 .. 사실 작은 병원에서 진단 후 

에이 설마~ 뭔가 잘못된거겠지 설마~ 내가 설마~ 고자라니~

설마하는 작은 희망으로 있었습니다.

 

근데 대학병원에서 정말 기능 상실이라는 말을 들으니 ..

심장이 철렁 이별 후 전 여친 생각할때마다 드는 그 심장 쿵!

하는 기분이 들더라구요 ..

 

근데 엄청 많이 슬퍼서 울거나 고개를 떨구진 않았습니다 

왜 일까요 .. 제 생각엔 .. 

제가 최초로 썼던 글이 여기저기 퍼지면서 총 조회 수가 

다 합쳐보니 50만이 넘더군요 .. 

상당수가 격려와 응원의 댓글이었어요 .. 보름 내내 

구글에 부랄 두짝이라고 검색하면 온통 제 얘기더군요ㅎㅎ..

 

댓글 하나하나 모두 읽었을때 ..

 

내가 50만 방울의 눈물을 흘려야 

이 아픔을 아무렇지 않게 생각 할 수 있을까?

했는데 이미 50만명의 사람들이 절 위해 눈물을 한방울 씩 흘려주셔서

제가 그렇게 많이 속상하지 않은 것 같아요.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댓글중 가장 많이 보이는 댓글이 

34년 살면서 어떻게 모르냐 였는데 ..

정말 누가 남의 부랄을 만져보겠습니까 .. 

그저 그냥 남들보다 작은가보다~ 하고 살았습니다 주머니는 달려있응께 ..

안 까지 살필 일이 없었던거죠 ..

 

두번째로는 초딩처럼 생겼을 것이다 목소리가 중성일 것이다

몸이 작고 왜소하지 않을까 여성처럼 몸 라인이 다르지 않을까인데 ..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슛 쏘는 사람이 저에요. 

농구 동호회 게스트로도 다니며 .. 

187cm에 90kg정도 되는 체구 입니다 목소리도 찐찐 남자에요!

 

외관은 전혀 여성성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또 주작 아니냐는 글도 많았는데 ..

막상 이런 일이 본인한테 일어나면 

주작의 주자도 생각 안납니다 

그냥 어찌 내게 이런 일이 .. 라는 생각 ..

 

오늘 이런저런 생각을 하다가

문득 .. 제가 군시절때 이등병/일병 위주로

자기 개인정비 시간도 빼가며 체력단력을 시켜주는 상병님이 계셨어요.

근데 똑같이 밥 먹고 똑같이 뛰고 똑같이 사는데 

왜 너만 유독 근육이 안붙냐? 왜 체력이 안늘지? 체질인가?

하셨었는데 그 말이 머릿속에 싸악 스쳐지나가네요 

그 상병님의 선견지명을 지금에서야 느낍니다 ..

 

또 아버지가 공조 기계 설비 일하셔서

따라다니며 일 배울때 아버지가 쪼인 너트를 제가 

도저히 풀 수가 없어서 아니 무슨 젊은 놈이 힘이 이렇게 없냐고 

꾸중도 많이 들었는데 .. 그게 물론 제가 운동 안한 것도 있겠지만

단련된 아버지의 힘을 내가 이길수가 없었겠구나 싶구 ..

 

정상 남자들보다 근력/체력/지구력/성욕 등등 모든 부분에서

호르몬 부족으로 60-70%만 따라갈수있답니다 ..

그 이후는 제가 이제 운동을 어케 하냐에 따라 달라지는거구 ..

 

그래도 저 행군하면서 단 한번도 낙오한 적 없습니다.

똑같이 유격 혹한기 다 했습니다. 행군하다 물론 뒤쳐지고

맞선임이 제 군장을 잠깐이나마 들어주긴 했죠.

하지만 끝까지 다 해냈어요! 

(잠시 전우 찾아볼게요 헌병 선후임계십니까 EBC956기입니다~)

 

군면제라는 신의 아들이었지만 그래도 다녀온 것이 더 나았던것 같습니다~

 

앞으로 호르몬 검사도 받고 염색체 검사도 받아서

원인을 알아보고 싶어요. 

결과는 이미 기능상실이라고 정해졌지만 ..

왜 내 몸이 이렇게 됐나 .. 하는 원인이 넘 궁금하네요 ㅎㅎ

 

저번보다 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포터의R은불패신화님의 다른글보기

깨끗한 게시판 문화를 위해 음란광고, 화상채팅 등 불법 광고를 꼭! 신고해 주세요.
본 게시글이 고객님의 저작권이나 명예훼손 또는 권리를 침해했다면 게시중단 요청서를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기생충 여친
2 어제자 부경대 사건
3 교복이 피떡이 되도록 학폭 당했다는 연예인
4 얼차려 여자 중대장’이 부른 나비 효과
5 밀양 지 O O 치킨집 글 올렸던 사람입니다
6 고딩 6명이 목욕탕에서 난교 ㅅㅅ 하다가 걸림
7 대구 중구청 의 거짓된 사과
8 중고차딜러가 말해주는 마세라티
9 보자마자 소름돋았다는 자동차
10 큰 누나가 제작진과 결혼하게 된 이유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오토바이 배달원, 신호 위반의 최후
2 어느 오피녀의 은퇴
3 밀양 사건 최종 보스 슬슬 공개되네요 ㄷㄷㄷ
4 과다한 하자에 부동산 시공사들 특단의 대책
5 당근마켓 무료나눔 레전드
6 지켜 보라던 우원식
7 아프리카 BJ에게 남편을 뺏겼습니다.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인재채용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고객센터   사이트맵
주 소 : (07995) 서울 양천구 목동동로 233-1 드림타워 11, 12층
사업자등록번호 : 105-87-59321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3-서울양천-0470호
대 표 이 사 : 김보배  |  개인정보관리자 : 이은호(privacy@bobaedream.co.kr)
대 표 전 화 : 02-784-2329  |  대 표 팩 스 : 02-6499-2329  |  이 메 일 :bobaedream@bobaedream.co.kr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