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물등록 매물관리 고객센터 전체메뉴보기
홈 > 자료실  > 엽기/유머자료실 
               
막나가는 것도 도가 지나치다.... 이것들을 처단 합시다...... 등록일 : 07.01.02 (화) 16:17 | 조회:1,541 | 추천:10
닉네임 : 람보가무릎치고
가입일 : 2005/06/30
최종방문 :
작성글 : 0
댓글수 : 0
드림카는? 모닝 35톤
회원계급 : 육군 훈련병
랭킹순위 : 1,043,098
보유마력 : 0 마력
오늘랭킹 : 전체순위 -    방문순위 -    게시글순위 -    댓글순위 -
다음 진급(이등병)까지 51마력 남았습니다.  
(서울=연합뉴스) 현윤경 기자 = 며느리, 올케, 도련님, 아가씨…. 가족 사이에서 서로를 지칭하는 용어의 상당수가 여성 비하적인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면서 이를 성평등한 호칭으로 바꿔야 한다고 주장하는 운동이 진행 중이어서 눈길을 끈다. 한국여성민우회가 지난해 말부터 인터넷 사이트(http://hoho.womenlink.or.kr)를 통해 벌이고 있는 '호락호락' 캠페인이 그것. 민우회는 가족 관계에서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호칭의 기원을 설명하며 관습적인 호칭 속에 우리가 잘 몰랐던 여성 비하적이고, 성 차별적인 뜻이 도사리고 있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가령 '며느리'는 기생(奇生)한다는 뜻의 '며늘'과 '아이'가 합쳐진 말로 '내 아들에 딸려 더부살이로 기생하는 존재'라는 의미이니 철저한 남존여비 사상에서 기원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오빠의 아내를 지칭하는 '올케'는 '오라비의 겨집(계집의 옛말)'에서 유래한 호칭으로 역시 여필종부의 문화를 반영한다. 또 결혼한 여자가 남편의 여동생이나 남동생을 부를 때 사용하는 '아가씨'와 '도련님' 역시 과거 종이 상전을 높여 부르던 호칭으로 문제의 소지가 많다는 것이 민우회측 설명이다. 결혼한 지 얼마 안된 새댁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한 네티즌은 캠페인 사이트에 "결혼을 둘러싼 호칭이 그렇게 불평등한 지 결혼하기 전에는 미처 몰랐다"면서 대표적인 성차별적인 호칭으로 아가씨, 도련님을 꼽았다. 그는 신랑에게 "내 동생들에게도 '도련님', '아가씨' 하고 존댓말을 쓰라고 하면 아마 까무라칠 것"이라면서 "관습이라는 이유로 여자만 불합리한 호칭을 쓰는 것은 바꿔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른 네티즌은 "나보다 세 살이나 어린 신랑의 형수를 '형님'으로 부르며 높임말을 해야하고, 그 '형님'은 나에게 반말을 쓰고 있다"고 소개하며 이런 호칭이 가족 관계를 더 멀어지게 하는 것 같다고 토로했다. 또다른 네티즌은 "'며느리는 내 아들의 아내 000'식으로 서양처럼 호칭 대신 이름을 강조하는 것이 어떠냐"는 의견을 내놓았다. 민우회 관계자는 2일 "이번 캠페인은 관습적으로 사용해온 가족과 친인척간 호칭에 얽힌 경험담을 털어놓고 성차별적 호칭에 대한 대안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면서 "여성을 비하하고 고정된 성역할을 강요하는 호칭에서 벗어나 대안적 호칭으로 평등하고 서로를 존중하는 관계를 만들길 바란다"고 밝혔다.
 
람보가무릎치고님의 다른글보기

깨끗한 게시판 문화를 위해 음란광고, 화상채팅 등 불법 광고를 꼭! 신고해 주세요.
본 게시글이 고객님의 저작권이나 명예훼손 또는 권리를 침해했다면 게시중단 요청서를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스티브 유 父, "내 아들이 무슨 테러분자, 강간범도 아니고.."
2 유니클로 최근 광고 근황 개빡침주의
3 아이유 근황
4 그랜저페리 실내외 싹다 또 유출
5 GS25에 항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6 탈코르셋 사진전 후기 ㅋㅋ
7 유니클로 광고를 만든 덴츠코리아
8 설리에게 악플 달던 년들의 태세전환
9 유노윤호 근황
10 좋아하는 AV 배우 스펙, 그리고 아마추어 추천작품 하나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조회순 댓글순 추천순
1 설리) 야갤 근황
2 설리 라이브방송 중 악플읽고 표정변화
3 한국민속촌의 진실....개소름
4 설리에게 분노한 야갤... 코리안 조커
5 클량펌) MBC 대박!!!
6 택배 사기녀
7 대한민국 병신 인증
 
 
전체 방문순 게시글 댓글순
1/1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인재채용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고객센터   사이트맵
주 소 : 서울 양천구 목동동로 233-1 드림타워 11,12층
사업자등록번호 : 105-87-59321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3-서울양천-0470호
대 표 이 사 : 김보배  |  개인정보관리자 : 이은호(privacy@bobaedream.co.kr)
대 표 전 화 : 02-784-2329  |  대 표 팩 스 : 02-6499-2329  |  이 메 일 :bobaedream@bobaedream.co.kr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